안녕하세요, 루비콘게임즈 표철민입니다.

지난 4월 22-23일 양일간 역삼동 포스틸타워에서는 <모바일 소셜 네트워킹 컨퍼런스 2010> 행사가 열렸습니다. 저는 첫 날 최근 가장 핫 이슈가 된 소셜 게임에 대해 발표했는데요. 이번에는 준비를 하다보니 아직 소셜 게임 시장이 초기여서 제대로 된 기초 교재조차 하나도 없다는 생각에 조금 힘들어도 며칠 밤을 새어 자료를 만들어 보기로 했습니다.

그래서 작년 가을부터 소셜 게임을 주제로 발표해 온 자료들을 한데 묶고 이를 2010년 4월 22일 최신 수치와 이미지로 대부분 업데이트하여 이번에 공유드리게 되었습니다.

분량이나 내용이 조금 많아 제목을 어찌할까 하다가 소셜게임을 이해하는데 필요한 개론적인 내용을 조금씩이나마 모두 담아놓았기 때문에 「소셜 게임의 거의 모든 것」이라고 정했습니다. 「소셜 게임의 많은 것들」이라고 하려다 어딘지 어색해 그냥 좀 거창해 보이더라도 이렇게 부르기로 했습니다.

당연히 제가 아직도 모르는 부분들이 많을 것이고 시간이 지나며 추가로 다뤄야할 내용들이 생길테지만 '거의'라는 여지를 남겨둔만큼 저도 계속 공부하면서 필요하다 싶으면 분기에 한 번씩이나마 꾸준히 업데이트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점점 제목에 걸맞는 자료가 되겠지요. :)

사실 아직 저도 훌륭한 게임을 내놓지 못한 입장이라 이런 자료 공유가 좀 남사스럽지만^^; 그래도 국내에서 소셜 게임으로 제대로 꼴등 먹은-펀페이퍼- 경험은 아마도 저밖에 없을 것 같아서 뼈져린 실패로부터 배운 것들을 공유드리는 것이니 아무쪼록 소셜 게임을 연구하시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아직은 부족한 사람들이 모여 언젠가 반드시 세상이 즐기는 소셜 게임을 만들어 보이겠다'는 마인드로 천천히 우직하지만 앞으로 걸어가고 있는 한국의 소셜 게임 개발사, 루비콘게임즈에서 창업 후 첫 공개 채용을 요즘 진행하고 있습니다. 바로 제가 꼴등 경험을 딛고 '제대로 한 번 부딪혀 보자'며 블로그를 통해 의지를 밝히고 새로 창업한 회사이지요. :)

저와 함께 엉덩이 부딪히며 일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기도 하고 또 바닥에서 출발하기 때문에 모두의 하루하루가 어제보단 나아졌다는 만족감을 선사할 수 있는 회사이기도 합니다.

아무쪼록 여러분의 많은 지원과 주위로의 소개를 좀 부탁드리겠습니다.
루비콘의 게임들이 조금씩 나아지는 모습들도 꾸준히 지켜봐 주시고요 ^^

그럼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표철민 올림



많은 분들의 요청으로 다운로드가 가능하시도록 올려두었습니다.
여기를 클릭하시면 위 자료를 받아가실 수 있습니다.
인용하실 때에는 원작자로 루비콘게임즈를 언급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미스타표
지난 3월 24일 SK 남산빌딩에서 있었던 제 14차 <MobileWebAppsCamp>에서 '모바일 소셜 게임의 가능성'에 대해 발표한 자료를 공유합니다.



루비콘게임즈로써는 처음 한 발표라 감회가 새로웠는데요. 발표 시간이 15분밖에 안돼 내용이 비교적 간결했음에도 많은 분들께서 큰 응원을 보내 주셔서 마음으로 참 감사했습니다. 루비콘게임즈는 블로그를 통해 첫 창업 멤버를 모으는 실험적인 시작으로 출발해 현재 10여명의 멤버들이 불철주야 우리가 할 수 있는 게임부터 최선을 다해 만들고 있습니다.

새로 시작하는 부족한 팀이고 가난한 팀이며 저를 포함해 대부분이 게임에 대한 근사한 배경없이 말그대로 '공포의 외인구단'을 이루며 분투하고 있지만, 멤버들 모두의 하루하루가 어제보다 더 나아지고 있다는 사실 하나를 행복으로 느끼며 오늘을 살고 있습니다.

미리 말씀드리지만 루비콘이 처음부터 세상에 보이려 하는 것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할 대작은 아닙니다. 다만 우리가 혼자일 때는 못하던 것을 함께함으로써 조금씩 가능케 함이요, 우리 능력으로 할 수 있는 것들을 부끄러움 없이 맨 바닥에서부터 만들어가며 회사와 거기 참여하고 있는 모든 멤버들이 함께 조금씩 발전하고 있다는 모습을 보이기 위함입니다.

꿈은 원대하나 아직은 편한 마음으로 바닥부터 시작하는 루비콘 게임즈의 수줍은 출발과 그 과정속에 놓여질 게임들의 면면을 여러분께서 꾸준히 지켜봐 주시길 간절히 바랍니다. 그리고 앞으로 여러분들께서 들려 주시는 수많은 고견들이 우리의 외인구단에게는 정말로 필요합니다.

아무쪼록 앞으로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또한 루비콘게임즈는 꾸준히 스스로 발전하며 끝내는 게임으로 역사를 이룰 개발자와 디자이너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루비콘게임즈 창업멤버 모집글에 밝힌 우리의 꿈을 찬찬히 음미해 보시고, 여기 공감하는 미래의 외인구단 멤버들의 망설임 없는 지원을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표철민 올림

Posted by 미스타표
저는 개인적으로 갖고 있는 고작해야 수십 개의 도메인을 관리하기 위해 개인 계정이 아닌 도메인 등록사업자 계정을 이용하고 있습니다. 뭐랄까요.. 이건 마치 고작해야 집 뒷마당을 꾸미려고 포크레인을 모는 것과 같다고 하면 맞을까요? 어쨌든 그렇습니다.

이유는 2000년에 도메인 등록대행으로 첫 비즈니스를 했기 때문인데요. 아무튼 그때 고객들이 참 많았는데 그 중에는 간혹 이해할 수 없는 분들이 계셨습니다. 도메인을 꼭 10년씩 등록하는 분들이었지요. 우리야 참 고맙지만(그 당시 가격으로 10년이면 도메인 하나에 20만원 돈이었으니까요.) 다들 끽해야 1~2년 등록하는데 비해 대단히 희한한 고객들이었습니다. 그리고 가만 살펴보면 그 도메인들이 딱히 가치가 나가거나 하는 것도 아니었고 말이지요.

도메인을 등록해보신 분은 아시겠지만 항상 Expiry Date라는 것이 있습니다. 도메인 등록이 취소되는 만료일인데요. 그 분들이 2000년에 등록을 했으니 저는 중간에서 등록을 대행해 주며 매번 본 Expiry Date가 무려 2010년이었습니다. 그러면서 항상 이렇게 생각했지요. '세상에 2010년에 사람이 살기나 할까? 더군다나 이 닷컴(.com) 도메인이 그때까지 어떤 형태로든 변하지 않고 과연 지금과 같이 존재하기나 할까? 2010년에 대체 이 도메인을 다시 연장할 일이 돌아오기나 할까?'하고 말이지요.

그런데 드디어! 그 '말도 안되는' 일이 제 눈 앞에 펼쳐졌습니다. 2000년에 10년 등록을 해 놓았던 고객들의 도메인이 드디어 그 상상조차 할 수 없었던 미래 세계에서 만료일을 맞게된 것이지요. '아이고 세상에나!'


사람은 이곳에 여전히 살고 있고 심지어 닷컴 도메인도 여전히 아무런 대체제없이(물론 검색엔진이라는 보완재가 보편적으로 활용되고 있긴 하지만) 완벽하게 사용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10년의 시간을 무덤덤하게 살아온 그 도메인들은 지나칠 정도로 별일 아니라는 듯 연장을 알리고 있습니다.

저에겐 이것이 얼마나 큰 일인지요. 여전히 10년간 저는 이 투박하게 생긴 사업자 계정으로 예전과 거의 변함없는 도메인 관리시스템을 만지작거리고 있고, 음성인식이나 뇌파인식, 또는 하다못해 당시 유행하던 한글 키워드 도메인이라도 무언가 획기적으로 웹서핑을 개선하리라던 제 막연한 기대는 보기좋게 무너져 버렸습니다.

미래라는 것이 생각보다 훨씬 가까이에 있는 모양입니다. 2010년의 만기일을 보고 웃어버리던 제 모습을 떠올리면 진짜 2010년이 되어 만기를 맞은 저는 다소 황당하기까지 합니다. 이제 저는 아마도 2020년, 2030년이라는 문구를 만나면 감히 전에처럼 '오지 않을 미래'라며 웃어 넘길 수는 없을 것입니다. 그때까지 무엇이 얼마만큼 변화할 것이고 내가 기여할 수 영역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지 고민해야 하겠지요.

3DTV, Cloud Computing, Wearable Computer, 향기나 맛까지 전달하는 디스플레이, 유전자 치료, 암 백신, 인공 장기, 전기차, 수소차, 고효율 태양광 전지를 탑재한 전자제품들, 4G 무선 초고속 통신, 플레이어 행동 인식 게임기, 위치정보 활용을 극대화 한 새로운 모바일 서비스들 등등 지금 생각하면 '뭐 그 정도씩이나 필요할까?' 싶은 것들이 또 언젠가 '머지 않은 미래'에는 우리 삶에 아무렇지 않게 등장해 있겠지요.

과거 누군가의 상상과


오늘의 현실


무엇이 변화할지 예측할 수 있다면 그 중 한 분야를 골라 오래도록 들이파면 성공에 이를 수 있을 겁니다. 자, 여러분도 지금부터 한 번 찾아보세요. 그 안에 기회가 있습니다! :>

Posted by 미스타표